>문화/교육

GS건설, FC서울과 함께 ‘풋볼 클래스’ 서비스 확대

오성덕 기자 | 2022/08/03 15:06


GS건설이 국내 최초 아파트 커뮤니티 통합 서비스인 ‘자이안 비(XIAN vie)’를 통해 FC서울과 함께하는 ‘자이 풋볼 클래스’ 서비스를 확대한다.

GS건설은 자이안 비(XIAN vie)가 FC서울 선수들이 직접 참가해 자이 입주민에게 축구를 가르쳐 주는 자이 풋볼 클래스 서비스를 확대 개편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풋볼 클래스는 매년 한 차례씩 이어져 왔는데 올해부터는 자이안 비 서비스의 일환으로 횟수를 늘린다. 

자이 풋볼 클래스는 자이 입주민들이 자이안 비 서비스에서 참가신청을 하면 FC서울 선수들이 직접 해당 단지를 찾아 축구교실을 여는 방식이다. 풋볼클래스는 서비스가 가능한 단지별로 신청자를 받으며 가족단위로 참여가 가능하다.

GS건설은 이에 앞서 FC서울과 함께 지난 달 10일 서울 마포프레스티지자이, 마포자이 3차에서, 지난 달 24일에는 신촌그랑자이에서 진행한 바 있다. 

GS건설은 향후 서울 지역 내 자이 아파트 단지들을 대상으로 축구교실 프로그램을 확대하고, 입주민에게 FC서울 경기 관람과 FC서울 홈경기 투어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누릴 수 있는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GS건설은 지난 2020년 론칭한 ‘자이안 비(XIAN vie)’를 바탕으로 국내 No.1 콘텐츠 기업과의 적극적인 제휴를 통해 입주민에게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Copyright ⓒ 건설기술신문 all rights reserved.